Date with Jane

[여성피임정보] - 임플라논 후기 본문

일상

[여성피임정보] - 임플라논 후기

제인쨘 2020. 5. 22. 10:19
728x90

안녕하세요 여러분

제인쨘의 일상공유하러 왔습니다 '◡'

2020/05/08 - [공유&정보] - [피임정보] 여성 피임법에 대한 정보

 

[피임정보] 여성 피임법에 대한 정보

안녕하세요 여러분 ✿ 제인쨘의 정보공유하러 왔습니다 '◡' 피임이라는 단어가 멀다고 느껴지시는 분들이 많으실 거에요. 하지만 피임을 하고 있으시라 생각 합니다. 콘돔부터, 섭취하는 경구�

pjne.me

전에 포스팅에서 약속드렸던 임플라논 후기.

들고왔어요.

 

이미지출처 : 구글

 

한때 생리통이 극심하던 때가 있었습니다.

저세상 생리통 🙄🙄

거기에 출장과 행사 등 연속적인 외부 업무로 화장실 가기조차 힘든데 생리 터지니 .... 할많하않.

 

그래서 처음 복용하기 시작한 건 경구용 피임약(머시론/마이보라)이였어요.

그러나,

매번 같은시간을 지킨다는것도 어렵고. 이걸 먹는다고 해서 생리양이 줄어드는것도 아니고. 없어지는 것도 아니고!

열심히 공부하고 알아본 결과 알게된 "임플라논"

무엇보다 치욕의자에 앉기 싫었던 제인쨘은 고민만 3년했어요 😅😅


고민을 하게된 사유는 아무래도 부작용이지요.

1. 살이 찐다는 부작용

2. 피부트러블

3. 지속적인 하혈

+

4. 비용


워낙 케바케 사바사 컨바컨(컨디션 바이 컨디션) 이라 들어 고민끝에 갔습니다!

(사실 즉흥으로 감)

 

여의사님께 갔는데, 나이가 좀 있으신 분이셨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임플라논에 대하여 실전경험이 부족해 보였어요.

'이런걸 왜 하냐', '젊은 사람들이 더 유난' 등 별 이상한 소리를 계속 했는데.

본래 제인쨘 성격엔 걍 박차고 나갈테지만, 마음먹었으니 귀닫고 팔을 드렸드랬죠.


일단 충분히 사전 검토하고 하게된 이유로는,

1. 부작용이 빨리 눈에 보인다. = 안맞으면 빨리 뺄 수 있음

2. 맞는사람은 너무나 잘맞음 

3. 원래 다이어트 하니깐 살찔걱정 X

4. 치욕의자에 앉지않고 시술이 가능함

5. 3년간 검색 후기마다 다르니 내가 해볼때 됨


하고난 직후 사진이에요.

몽글몽글 만져지기도 하고 뻐근하기도 했습니다.

한 보름정도는 운동 조심. 술조심. 등등 당연한 내용들!

부분 마취주사를 했고 쑤셔넣었습니다.

 


혹시 몰라 살짝 간추려 설명하겠습니다. 임플라논 방법.

이미지 출처 : 구글

 

약 4cm의 임플라논을 어플리케이터로 이용해 삽입 하는건데요. 앞서 말했듯 부분 마취 주사를 통해 팔 안쪽에 삽입하는 형태인데, 핏줄과 엉키지 않게 하기 위해 혈압을 재듯 잠시 팔을 조여서 혈관위치 확인도 했습니다.

이미지 출처 : 구글

약간 이런형태로 넣더라구요. 팔도 저렇게 구부려서 했어요.

 

4cm의 길이에 두께는 2mm. 

팔에 삽입하기때문에 실질적으로 생리영향을 받는 난소와 거리가 꽤 멀어 호르몬 함량이 매우 높은편입니다.

그렇기때문에 살이찌거나 트러블이 날 수 있는거지요.


 

제인쨘은, 삽입 후 빠르게 안정을 찾았고 살이 찌지도, 트러블이 나지도 않았습니다.

다만, 멍이 심하게 들어 좀 불쌍해보였어요. 이 사진은 제인쨘의 취미생활 중 폴타러갔다 찍은사진.


폴이 궁금하시다면?

2020/04/18 - [취미/운동_Sports] - [나의 일상/나의 운동] - 이태원 폴댄스 _DK 폴 댄스

 

[나의 일상/나의 운동] - 이태원 폴댄스 _DK 폴 댄스

안녕하세요 여러분 ✿ 제인쨘의 일상공유하러 왔습니다 '◡' 저는 폴을 타다가 쉬다가 타다가 쉬다가를 반복한 끝에 몸이 완벽하게 폴을 기억하는건 "이렇게 하면 여기가 아프다"라는 기억뿐입�

pjne.me


일도 바쁘고 업무도 많았던지라 좀 야근과 끼니포기를 밥먹듯이 하다보니 다른곳에 몰두하던 정신때문인지 안정기를 빠르게 찾았어요.

 

그러다, 해외출장을 갔는데 (여기서 중요 ★)

2월에 삽입해서 5월까지 멀쩡하던 아이가 제가 '이제야 좀 아 살만하다' 하고 늘어지니 반응이 온거죠. 부정출혈로.

다만 양이 많지 않아 빠르게 진정태새를 보일 줄 알았습니다.

하루에 한개의 생리대로도 아까운 양이랄까요?(TMI 뎨둉)

 

도저히 안되겠다 싶을정도로 버틴건 약 13개월?

'19. 2월 삽입 5월초까지 행복

'19. 5월 중순부터 부정출혈 시작

'20. 2월 양이 거의 안나온다고 착각했다가 봉변당하여 빡쳐서 산부인과 방문

 

" 임플라논은 잘 운영되고 있는것으로 보이나, 맨몸이 아니라 일단 임플라논 한 상태에서 부정출혈의 원인을 찾기란 어렵다. 추측하건데 임플라논이 많이 자궁내막을 얇게 하여 예민하다보니 부정출혈을 하는것 같다.  " 

이에, 지속적으로 산부인과 처방 약도 먹고 소독도 정기적으로 가서 하고 그래서 나아진것 같았던 그 때.

'20. 3월 다시 개빡치는 봉변으로 그냥 뺐습니다.

 

그리고선 현재 카일리나를 삽입했는데, 해당은 추후 포스팅으로 찾아뵐 예정입니다.

 

시리즈물이라 답답하시더라도 해당정보만 원하시는 분들이 있을거라 이렇게만 포스팅했습니다. :)

이상 Date with Jane의 제인쨘이였습니다 :)


2020/07/04 - [공유&정보] - [피임정보/피임후기] 임플라논에서 카일리나로 정착한 후기 (미레나/제이디스/카일리나)

 

[피임정보/피임후기] 임플라논에서 카일리나로 정착한 후기 (미레나/제이디스/카일리나)

안녕하세요 여러분 ✿ 제인쨘의 정보공유하러 왔습니다 '◡' 이전에 제가 다루었던 피임정보와 임플라논 후기. 인기글로 많이들 찾아주셨는데. 카일리나 후기는 언제쯤 나오나 싶으셨을 것 같

pjne.me


 

1 Comments
댓글쓰기 폼